포드, ‘블록체인 활용한 차량 간 커뮤니케이션’ 특허 취득 | 코인긱스

포드, ‘블록체인 활용한 차량 간 커뮤니케이션’ 특허 취득

0

미국 대표 자동차 기업인 포드(Ford)가 암호화폐를 활용해 도로 위에서 차량 간 커뮤케이션 활성화와 교통 혼잡을 줄여주는 시스템으로 특허를 취득했다.

27일(현지시간) 코인데스크의 보도에 따르면 포드의 자회사 포드 글로벌 테크놀로지스(Ford Global Technologies)는 특허(특허 제목:’교통정리를 위한 차량 간 협력'(Vehicle-to-vehicle cooperation to marshal traffic))를 취득했다. 이 특허는 차량 간의 커뮤니케이션으로 차량의 속도를 조절하는 등의 행위를 통해 차량 혼잡성을 완화해주며 더 나아가 ‘같이 운전하는 차량 운전자들의 심리 분석’에 초점을 둔다.

특허 문서는 자신 스스로 또는 다른 운전자들에 의해 운전 태도를 집계적으로 관찰, 기록, 평가하는 시스템인 ‘협력적으로 관리되는 끼어들기와 추월 시스템'(CMMP, Cooperatively Managed Merge and Pass)을 명시했다.

특허 문서는 “이 시스템은 협력적인 태도를 보인 차량은 혼잡하지 않은 도로에서 비교적 좀 더 높은 속도로 달릴 수 있으며 필요할 경우 끼어들기나 추월이 가능하다. 이런 상황에서 다른 차량들은 비교적 차량의 속도를 낮추거나 끼어들기 및 추월을 시도하는 차량에게 차선을 양보해준다”고 밝혔다.

또한, 특허 문서는 CMMP 토큰이라 불리는 암호화폐가 시스템에 활용되는 방법에 대해서도 다음과 같이 설명했다.

“CMMP 시스템은 토큰에 기반한 거래이며 자발적으로 느린 차선에서 운행한 운전자나 다른 차량이 자신의 차선으로 끼어들거나 추월하도록 허용한 운전자에게 토큰이 제공된다.”

발행된 CMMP 토큰은 시스템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서비스나 제품 구입에 활용할 수 있으며 시스탬 내에 참여하는 다른 차량 운전자들에게 추월이나 차선 양보를 요청할 수 있다.

포드 측은 “차량에 적용할 블록체인 기술 분야 내 종사자 중 깊은 전략 이해도와 선구자적 정신을 갖고 있어 운전자에게 더 나은 주행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사람을 찾고 있다”고 밝혔다.

 

토큰포스트 권승원 기자
<저작권자 © 토큰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ttps://tokenpost.kr/article-2013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