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마 문서와 비트코인의 연결설 | 코인긱스

파나마 문서와 비트코인의 연결설

0

파나마 문서와 비트코인의 연결설

파나마의 최대 법률사무소(로펌) 모색 폰세카에서 조세 회피를 위해 유령회사(페이퍼컴퍼니)를 설립한 것으로 의심되는 내부자료 일명 파나마 문서(panama papers)가 유출된 사건이다. 당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등 전·현직 국가 정상과 리오넬 메시 등 유명인이 대거 명단에 포함돼 파란을 일으켰다.

또한 전세계 검은돈이 필요한 거의 모든 범죄단체(러시아, 브라질 등)와 유럽의 도이체뱅크를 비롯한 주요은행과의 연계가 전세계를 충격으로 몰아넣은 사건이였다.

Süddeuthez Zeitung은 The Journal of Investigative Journalists와 공동으로 파나마에 소재한 법률 회사인 Mossack Fonseca로부터 1150 만 건의 유출 된 기밀 문서를 공개했으며, 이 문서는 정치인, 유명 인사 및 기타 부를 축척한 많은 사람들이 연관되어 있었다.

이러한 파나마 문서는 비트코인과의 직접적인 언급이 되지는 않았지만, 문서와 디지털 통화(비트코인) 간의 연결이 있었고 비트코인에 우호적인 러시아의 푸틴 대통령과 Rossiya은행과의 수억달러를 세탁했다고 나와있다.

2015~2016년 불거졌던 파나마 문서가 다시 고개를 들게 된건 어제자 현지시각 11월 29일 저녁 독일 정부가 검사들을 통해 도이체뱅크를 급습하여 현재 조사가 이루어졌으며, 그중 은행원들이 연류되어 있다는 뉴스소식이 나온 뒤부터다. 이번 조사가 아직까지 비트코인과의 직접적인 연관관계를 찾지 못했지만, 파나마 문서엔 이미 디지털 자산을 언급했기에 암호화폐 투자자와 관계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The post 파나마 문서와 비트코인의 연결설 appeared first on 코인투데이.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