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열 “암호화폐는 법정화폐 아닌 자산”… G20와 같은 입장 밝혀 | 코인긱스

이주열 “암호화폐는 법정화폐 아닌 자산”… G20와 같은 입장 밝혀

0

한은 총재, 21일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G20와 같은 입장”
G20, 암호화폐를 자산-상품으로 판단… 공동 연구와·모니터링 나서

 

이주열(사진) 한국은행 총재가 “암호화폐는 자산”이라는 의견을 밝혔다. 주요 20개국(G20)이 암호화폐를 통화가 아닌 자산으로 봐야 한다고 한 것과 궤를 같이 한 것이다.

이 총재는 21일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가상통화는 화폐로 보기에는 멀었다고 생각한다”며 “자산이나 하나의 상품으로 보는 게 맞을 것”이라 발언했다. 이 총재는 G20 재무장관 회의를 가리켜 “각국도 가상통화 성격을 법정 화폐로 보는 것은 무리가 있다는 의견”이라 덧붙였다.

지난 19~20일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린 G20 재무장관 회의에서 각국은 암호화폐가 기존 금융 시스템의 효율을 높일 수 있는 자산이라는 데 뜻을 모았다. 동시에 암호화폐는 조세 회피와 범죄 악용을 위한 자금 세탁 수단이 될 수 있다는 우려도 명확히 확인했다. G20 회원국은 암호화폐 공동 규제안 발표를 미루는 대신 암호화폐 관련 연구와 모니터링을 함께 하기로 합의했다.

이 총재는 G20 합의에 대해 “한국은행도 같은 입장을 취할 것”이라고 말해 암호화폐를 법정화폐로 인정하지 않고 자산으로 간주하고 추이를 지켜보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서울경제 블록체인 황보수현 인턴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ttp://decenter.sedaily.com/NewsView/1RX2G52TMT/GZ01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