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뉴스] 비트코인 718만원대 주춤…비트파이넥스 2% 프리미엄 발생 – 2018/10/15 | 코인긱스

[오늘의 뉴스] 비트코인 718만원대 주춤…비트파이넥스 2% 프리미엄 발생 – 2018/10/15

0

비트파이넥스, 출처 google


  • 비트코인 719만원대 약세…거래량 부족이 원인
  • 비트파이넥스에서 2% 프리미엄 발생…차익 및 안전위해 이전 중

비트코인 719만원대 약세…거래량 부족이 원인

비트코인 가격은 24시간 시간 전에 비해 0.26% 하락하며 718만원, 6,274달러대로 약세를 나타내고 있고 시총 상위 10위권 메이저 암호화폐는 전반적인 하락세를 연출, 그중 XRP가 -5.11%로 가장 낮은 폭을 기록했다.

이런 약세장의 원인은 전체적인 거래량이 부진한것과 테더가 비트파이넥스와 제미니의 약 2%가 넘는 가격차이로 인해 안전을 위한 매도 및 이전으로 비트코인과 함께 동반 가치 하락을 보인것으로 보인다.

한편 조셉 영은 비트코인 거래대금이 다시 연중 최저 수준까지 떨어지고 있다며 지난 반등이 나타나긴 했어도 거래 공백이 계속되고 있는 만큼 시세의 연속성을 기대하긴 어렵다고 전망했다. 다만 지난 비트코인 가격 동향에서 중기 회복에 앞서 수개월간의 변동성 감소를 보여왔다는 것은 그나마 낙관적인 보인다.

비트코인 암호화폐 점유율은 54.6%이며, 지난 24시간 암호화폐 거래량은 9,512,487,053 달러이다.


비트파이넥스에서 2% 프리미엄 발생…차익 및 안전위해 이전 중

비트맥스 리서치가 밝힌 바에 따르면, 비트파이넥스에 대한 비트코인의 프리미엄은 테더가 가격 하락을 보여주기 시작한 지난 주 내내 계속 증가했으며, 약 2%의 프리미엄이 발생했다.

현재 비트파이넥스에서 모든 투자자는 HSBC 은행 계좌에 입금이 일시 중지되었고, 비트코인 및 이더리움과 같은 주요 암호화폐를 테더로 구매하거나 판매해야한다.

암호화폐 알렉스 크루거는 CCN과의 인터뷰에서 제미니USD 및 Pax와 같은 감사 및 규제 대안으로 이동하는 투자자와 금융 서비스에 대한 우려로 인해 테더 가격이 하락했다고 밝혔다.

특히 노블 은행의 파산과 비트파이넥스와 HSBC 사이의 관계가 명확하지 않기 때문에 사용자가 1달러의 기본 가격으로 테더를 계속 사용할 수 있는지 여부가 불분명하다고 전했다.

한편 차익 거래를 위해 비트파이넥스를 이용하려는 투자자들은 테더의 가격이 0.98 달러 이하로 떨어질 위험이 있기 때문에 테더의 단기 가격 동향을 주의할것을 당부했다.


 

비트코인, S&P500지수 뉴욕증시와 상관관계 높아져
지난 1주일간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5.69% 하락했는데 같은 기간 비트코인 가격도 6.7% 하락했다.
이는 암호화폐 주식과 유사한 위험자산으로 인식하고 있다고 전했다.

트론, 바이두와 파트너십 루머에 가격 상승
트론이 중국 인터넷 대기업 바이두와 파트너십을 체결할 것이라는 소식이 전해져 가격 상승 움직임이 나타났다. 앞서 트론 재단 CEO 저스틴 선은 최근 트위트를 통해 “대기업과의 파트너십을 앞두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미국, 암호화폐를 금융자산 인정…日선 전기료도 낸다
ICO를 금지하고 신규 가상 계좌 발급을 제한하는 우리나라와는 달리 미국·일본·독일 등 해외 선진국은 가상화폐를 제도권에 편입해 금융자산과 비슷한 수준으로 규제하고 있다.

스위스 추크주, 기관 투자자들을 위한 크립토 펀드 최초 승인
스위스 금융당국(FINMA)이 추크주에 위치한 암호화폐 업체 Crypto Fund AG에 암호화폐 자산 관리 라이선스를 발급해, 기관 투자자들을 위한 암호화폐 펀드 운용 자격을 수여했다.

中 해외 조세도피처 단속 강화…암호화폐 대안되나
올해 초 중국 정부가 탈세 목적으로 해외에 자산을 보유한 투자자를 겨냥한 정책 강화에 나서면서, 암호화폐를 대안 수단으로 활용하는 흐름이 나타날 수 있다는 시각이 나오고 있다.


< ⓒ코인투데이(coin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The post [오늘의 뉴스] 비트코인 718만원대 주춤…비트파이넥스 2% 프리미엄 발생 – 2018/10/15 appeared first on 코인투데이.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