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의 95% 이상이 여전히 현금 사용… 기미 없는 ‘현금 없는 사회’ | 코인긱스

영국의 95% 이상이 여전히 현금 사용… 기미 없는 ‘현금 없는 사회’

0

영국의 대부분이 여전히 현금을 소지하고 있다고 한다. 이는 영국 시민들이 뱅킹과 지불 어플이 충족하지 못한 니즈를 가지고 있을 수 있음을 나타낸다.

 

우체국의 보고서에 따르면 95%에 이르는 영국의 대다수가 여전히 현금을 소지하며 평균 소지 금액은 약 26파운드라고 한다. 10% 미만의 사람들만이 현금 없는 사회로 전환할 준비가 된 것이다. 또한 약 20% 이상의 사람들은 특정 목적과 구매를 위해 현금을 사용하는 것을 선호하며, 이는 곧 사람들이 지불 어플을 사용하는 데 있어서 이들 어플을 신뢰하는 데 필요한 사항이 충족되지 않은 것으로 볼 수 있다.

 

현금을 선호하는 용도

해당 연구에 따르면, 현금은 여전히 음식을 구매하거나 주차비, 교통비 및 창문 청소와 같은 서비스 비용 지불을 비롯하여 자선 단체에 기부하는 등의 다양한 목적에서 인기가 높다고 한다. 이들 서비스 중 일부는 뱅킹 서비스를 통해 지불하는 데 문제가 발생할 수 있는 것이 사실이다. 예컨대 카드 리더기를 사용하거나 지불 계정 세부 정보를 동기화하는 것은 간단히 현금을 전달하는 것 보다 훨씬 복잡하기 때문이다. 또한 이러한 현금 선호에는 개인 정보 보호에 관한 이유가 있을 수 있다. 예컨대 자선 단체 기부의 경우 혹은 금융 시스템에 대한 접근이 어려운 사람들이나 이주 노동자에게 지불하는 경우가 이에 해당한다.

 

특히 개인 정보 보호에 관해 우려하는 사람들은 현금 없는 사회에 완전히 동의하기 어려울 수 있다. 인기 있는 지불 어플인 벤모(Venmo)는 과거 사용자의 거래 히스토리 모두를 일반 대중에 노출시킨 전력이 있으며, 마스터카드 역시 대인 구매 데이터를 구글과 공유하여 구글의 정보 격차를 메우도록 결정하기도 하였다.

더 읽어보기

https://wp.me/p9lJj2-3CM

위 기사는 대시뉴스코리아의 뉴스 정보입니다.

The post 영국의 95% 이상이 여전히 현금 사용… 기미 없는 ‘현금 없는 사회’ appeared first on 쉽고 빠른 비트코인 뉴스 정보 코인투데이.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