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 관련 종사자, ‘암호화폐가 좋아요’ | 코인긱스

성 관련 종사자, ‘암호화폐가 좋아요’

0

 

성관련 종사자들이 암호화폐를 적극 활용하기 시작했다고 코인데스크가 보도했다.

미국 애리조나주에 사는 캠 걸(Cam girl)인 ‘멜리사 스위트1(Melissa Sweet1)’은 3년 전부터 그녀의 성적인 웹캠 공연에 대한 댓가로 암호화폐를 받고 있다고 소개했다. 그녀는 보통 암호화폐를 받으면 즉시 현금으로 교환했으나 이제는 그녀가 은퇴를 대비하기 위해 암호화폐를 디지털 지갑에 저장하가기 시작했다고 한다.

그녀의 예처럼 코인데스크가 최근에 인터뷰한 몇몇 성관련 종사자들은 비슷한 이유로 암호화폐를 사용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아직까지도 블록체인 업계에서는 비트코인이 거래수단인지 가치자산인지를 놓고 논란이 있지만 성매매 여성들은 이미 이 기술을 활용하고 있다.

이러한 추세는 추적하기 쉬운 현금의 유통보다는 암호화폐의 익명성이 이 산업에 적합했기 떄문이다. 즉 이러한 종류의 일을 하는 사람들은 미국에서 금융 서비스를 받기가 쉽지 않다.

멜리사는 “더 많은 은행들이 성행위를 위험요소로 보고 있고 점점 더 많은 은행들이 성인산업 관련 회사들에 직접적인 예금을 받는 것을 꺼려하고 있습니다”라고 불편해 했다.

이런 환경에서 댄서나 포르노 스타, 심지어 성인영화 제작자들을 포함한 광범위한 범주의 성 종사자들은 어느날 자신들의 계좌가 부지불식간에 폐쇄될 수 있기 때문에 구식이긴 하지만 현금을 직접 저장하는 방식으로 현금을 절약해 왔다.

일부 종사자들은 중앙 관리식 암호화폐 거래소도 앞으로 은행처럼 정책을 펼칠 수 있기 때문에 암호화폐로 거래하면 이를 콜드월렛에 저장하기도 한다고 한다. 이 때문에 일부 종사자들은 개인키를 잘 보관하는 방법에 대해 종사자들끼리 공유하기도 한다고 한다.

이러한 성 종사자들의 암호화폐 활용은 점점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지난 3월, 미국 상원은 SESTA/FOSTA라 불리는 법안을 통과시켰다. 이를 통해 온라인을 통한 성매매는 연방정부 수준에서 처벌 가능한 범죄가 되었다. 현재 의회를 통해 또다른 법안이 만들어지고 있는데 이 법안은 인신매매 업자들에게 은행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범죄가 될 수 있다.

그러나 앞서 인터뷰한 멜리사를 위시한 대다수 성 종사자들은 암호화폐를 적극 사용하는 것이 법을 어기기 위해서가 아니라 이에 대한 대비 차원으로, 현재 성인업계에 일하면서 자신의 업무가 자랑스럽기 때문에 앞으로도 계속 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비트웹(Bitweb),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ttp://bitweb.co.kr/news/view.php?idx=1142&mcode=m85zw9r

 

‘에이코인(ACOIN)” 은 전 세계 오프라인 금거래 시장에서 금의 안전한 거래를 위해 사용하는 프로토콜 암호화폐이며, 코인월드 에이코인(ACO) 전용마켓 오픈 예정
한미중일 4개국 합자투자로 탄생한 코인월드, ‘에이코인'(ACOIN) 국내 최초 상장 협의중으로 4/16 사전 예약 실시

Coin world, ACOIN listing Discussion
Cryptocurrency exchange coin world, advance booking on next 16th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