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은 어떻게 가장 큰 ICO가 되었나 | 코인긱스

비트코인은 어떻게 가장 큰 ICO가 되었나

0

최근 뉴헴프셔에서 개최된 포큐파인 프리덤 페스티벌에서 이루어진 암호화폐 토론에서, 나의 친구인 오픈바자(OpenBazaar)의 크리스 파샤(Chris Pacia)가 포크 후의 비트코인을 ICO와 비교하여 설명하였다. 이는 라이트닝 네트워크 및 그 앞으로의 지위에 관한 상대적으로 툭 던진 의견이었지만, 나는 이 의견을 통해 어떻게 오늘날 암호화폐 시장이 점점 투기적 롤러코스터가 되게 되었는지를 잘 설명 해 줄 수 있을 거라는 생각이 들었다.

 

비트코인, 투박하지만 잘 작동하는 제품으로 시작하다

 

처음 비트코인이 나왔을 때, 이는 다음과 같이 작동하였다. ‘A지점에서 B지점으로 계정을 안전하하게 이동시킨다’. 물론 시간이 지남에 따라 다양한 개선점들이 발생하는 투박한 시스템이었으며 공개적 암호화 키와 같은 다른 요소들은 여전히 소박하였지만 비트코인이 작동하여야 하는 방식 그대로 작동하리라는 데에는 의문의 여지가 없었다. 비트코인을 둘러싼 시장 투기는 더 많이 사용되는 것, 혹은 특정 회사나 거래소와 통합하는 것에 중점을 두었으나 작동 자체는 처음부터 문제가 아니었다. 이미 잘 정립된 상태였기 때문이다.

 

확장성 문제가 터지자 시장 점유율이 크게 감소하다

 

비트코인의 잘 문서화된 확장성 문제는 확연하게 감소하는 비트코인의 암호화폐 시장 점유율로 이어졌다. 그 전에는 아무 것도 증명할 것이 없는 프로젝트로서 언제나 ‘차세대 비트코인’이 될 가능성에 기초하였거나 혹은 미래적 기능을 선전하는 다른 코인들에 비하여 확연한 우위를 유지해왔다. 비트코인은 전 세계 수백만명의 사람들을 위해 작동했으며, 이에 맞는 가치를 유지하였다.

 

더 읽어보기

https://wp.me/p9lJj2-3wS

위 기사는 대시뉴스코리아의 뉴스 정보입니다.

The post 비트코인은 어떻게 가장 큰 ICO가 되었나 appeared first on 코인투데이.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