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메인 우지한 ICO 1~2년 내 소멸…주식·채권 토큰화될 것 | 코인긱스

비트메인 우지한 ICO 1~2년 내 소멸…주식·채권 토큰화될 것

0

세계 최대 채굴업체 비트메인의 공동창립자가 암호화폐공개(ICO)에 대한 회의적 입장을 밝혔다.

22일(현지시간) CCN 보도에 따르면 우지한은 ICO가 거품이며, 곧 사라질 일시적 유행이라고 주장했다.

ICO는 현재 암호화폐 분야에서 가장 수익성이 높은 활동으로, 스타트업을 위한 유용한 투자 유치 수단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앞서 블록원, 텔레그램 등이 성공적 ICO 사례를 남겼다.

하지만, 우지한은 코인지크와의 인터뷰에서 투자자는 토큰을 구매하면서, 배당금이나 투표권을 받지 않는다. 결국 토큰을 매도해 수익을 얻으려는 완전 투기 목적으로 크라우드 세일에 참여하는 것이다. 때문에 ICO는 지속될 수 없다고…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