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시, 인스턴트샌드를 기본값으로 구현하여 대중적 수용의 장벽을 해결하다 | 코인긱스

대시, 인스턴트샌드를 기본값으로 구현하여 대중적 수용의 장벽을 해결하다

0

 

대시가 인스턴트샌드 거래를 기본값으로 구현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 이로써 대중적 수용과 더불어 비즈니스 소유주들 사이에서 발생할 수 있는 주요 장벽을 해결하는 데 중요한 토대를 마련할 수 있게 되었다.

 

곧 출시되는 0.13 버전의 기능 중 하나로서 인스턴트샌드가 기본 거래 옵션으로 설정될 예정이다. 현재 대시의 기본 거래는 대부분의 다른 암호화폐와 비슷하게 작동한다. 지불 자체는 즉각적으로 방송되지만 수회의 온-블록 확인이 처리되기 전에는 신뢰할 수 없다는 것이다. 그러나 인스턴트샌드 옵션은 마스터노드 네트워크를 이용해 추가 비용을 지불하고 거래 입력값을 잠금으로써 즉각적 안정성을 보장한다. 인스턴트샌드를 기본값으로 구현하게 되면 추가적인 비용을 지불하거나 소프트웨어가 인스턴트샌드 옵션을 명시적으로 지원하도록 요구할 필요 없이 간단한 대시 거래(입력값 4 혹은 그 이하)를 포함한 모든 거래를 자동적으로 마스터노드에 의해 진행할 수 있게 된다.

 

대시 코어의 비즈니스 개발 책임자인 브래들리 자스트로에 따르면 인스턴트샌드를 기본값으로 구현함으로써 거래를 즉각적으로 처리한다는 것은 곧 대시가 상업적 용도로 사용되기 위해 진지하게 노력한다는 분명한 신호를 보내는 것이라고 한다.

 

“인스턴트샌드의 수수료를 크게 낮추고 이를 기본값으로 설정한다는 것은 특정 통합에 관한 대화나 개인, 기업 및 개발자에게 우리의 가치 제안을 전달하는 방법을 크게 간소화할 수 있음을 의미합니다. 이로써 지불 분야에서 우리가 집중하고 있는 것에 관한 분명하고 강력한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도록 하지요.”

 

암호화폐를 지불 수단으로 선택하는 비즈니스의 대부분은 지불을 신뢰하기 전에 최소한 1회 이상의 온-블록 확인을 요구하는데, 이는 때때로 10분 이상이 소요될 수 있다. 그러나 대시의 인스턴트샌드 지불은 즉각적으로 신뢰할 수 있다. 이러한 기능을 기본값으로 갖추게 된다는 것은 곧 암호화폐 지불 분야에 있어 상당한 경쟁 우위를 점할 수 있다는 것을 나타낸다고 할 수 있다.

 

대시, 체인락스(ChainLocks)와 결합하여 가장 빠르고 가장 안전한 암호화폐가 되다

 

혼잡한 지불 중심의 암호화폐 세계에서, 인스턴트샌드를 기본값으로 추가한다는 것은 곧 대시의 보안과 속도를 크게 향상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대시 코어 리드 개발자인 Udjinm6에 따르면, 인스턴트샌드를 통해 잠긴 거래는 즉각적으로 안전성이 보장되어 전체 네트워크에 대한 주요 공격을 차단한다.

 

“어떠한 거래도 100% 안전하다고 할 수 없습니다. 심지어 채굴된 경우에도 마찬가지입니다. 보통 어떠한 거래라도 이중 지불의 문제를 겪을 수 있죠. 인스턴트샌드를 통해 잠긴 거래는 이중 지불을 극도로 어렵게 합니다. 이를 수행하려면 24개 이상의 블록을 오버라이드 해야 합니다(잠금은 24블록으로 유지됩니다). 그러나 이는 상당한 양의 작업을 요하며, 네트워크에 치명적인 사건이 될 수 있습니다. 예컨대 지속적 51% 공격이 계속될 것이라는 거죠. 다행히도 우리는 업계에서 가장 큰 X11 네트워크이며, 채굴자들 역시 우리의 주요 네트워크 – 이는 곧 이들의 투자처이기도 합니다 – 을 망가뜨릴 어떠한 동기도 가지고 있지 않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위험은 주요 알고리즘으로서 비슷한 알고리즘을 바탕으로 실행되는 적은 규모의 네트워크에서는 현실적인 위험이 될 수도 있습니다.”

 

지불 목적으로 사용되는 대부분의 암호화폐, 예컨대 라이트코인이나 비트코인캐시의 경우 제로 컨펌 거래에 의존하며……

 

 

The post 대시, 인스턴트샌드를 기본값으로 구현하여 대중적 수용의 장벽을 해결하다 appeared first on 코인투데이.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