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연방보안관실, ’48억’ 압류 비트코인 다음달 경매로 매각 | 코인긱스

美 연방보안관실, ’48억’ 압류 비트코인 다음달 경매로 매각

0

미국 연방보안관실이 다음 달 약 48억원 상당의 비트코인(BTC)을 경매에 부친다.

18일(현지시간) 코인데스크 보도에 따르면, 미 법무성의 집행기관인 연방보안관은 약 660개의 BTC를 내달 5일 경매로 처분한다.

이번 경매에는 비트코인 자금세탁으로 징역형을 선고받은 거래업자 테레사 테틀리(Theresa Tetley)와 토마스 마리오 코스탄조(Thomas Mario Costanzo)의 몰수 자산 40BTC와 80BTC가 포함돼 있다고 알려졌다.

기관 성명에 따르면, 1차에서 각 100BTC씩 6차례 경매가 진행되며, 2차에서 나머지 60BTC가 매각 처분된다.

경매 참여를 위해서는 20만 달러(한화 약 2억2,600만원) 상당의 입찰보증금을 납부해야 하며, 이달 말일까지 신원 확인 절차를 완료해야 한다. 기관은 입찰자가 선정한 입찰 대상을 이후에 변경할 수 없다고 밝혔다.

기관은 민사·형사·행정 소송으로 압류된 재산을 값으로 환산해 매매할 권한을 가진다. 몰수 재산을 경매로 처분하면, 구매자를 확인할 수 있어 위험 부담을 덜고 상응하는 가치도 확보하게 된다.

미국 연방보안관실은 지난 1월 3,600BTC, 3월에는 2,100BTC를 경매로 처분하며, 총 5,000만 달러(567억6,000만원)를 환수했다.

올해 초, 핀란드 재무부도 불법 약품 매매 단속으로 몰수한 2,000BTC를 처분하기 위해 경매 진행을 논의한 바 있다.

 

토큰포스트 하이레 기자
<저작권자 © 토큰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ttps://tokenpost.kr/article-4536

 

‘에이코인(ACOIN)”은 전 세계 오프라인 금거래 시장에서 금의 안전한 거래를 위해 사용하는 프로토콜 암호화폐이며, 코인월드 에이코인(ACO) 전용마켓 오픈 예정
한미중일 4개국 합자투자로 탄생한 코인월드, ‘에이코인'(ACOIN) 국내 최초 상장 협의중으로 4/16 사전 예약 실시
Coin world, ACOIN listing Discussion
Cryptocurrency exchange coin world, advance booking on next 16th

No comments